· MANA

Artist Verbal

“평범한 일상 속 특별한 감성을 담아 한 장의 일러스트로 남기는 ‘마나’ 작가입니다.
일상에 있었던 일을 떠올리고 그 안에 있는 나의 감정을 들여다봅니다.
때로는 기쁘고 때로는 힘든 감정들을 하나하나 엮어 펜 끝으로 풀어내고, 여러 개의 선들은 하나의 감정을 담은 그림으로 담깁니다.
감정을 담는 작업은 가장 좋은 휴식이며 행복감을 주는 일입니다.”

“I am an artist who loves line artwork, It gives relaxation and comfort.
I feel so good when I drawing. Think about what happened in my daily life and look into my feelings inside. Sometimes happy and sometimes difficult feelings are woven into each line.
It's very important to think about what happened in a day and look into my emotions in the moment.
The time is the best break and gives happiness.“

[Artist Mana works]